?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5.5.16. 부활 제6주간 토요일                                                                                                   사도18,23-28 요한16,23ㄴ-28


                                                                                             영혼의 힘

                                                                                          -영혼의 훈련-


오늘은 '영혼의 힘'에 대해 묵상했습니다. 육신이, 육신의 건강이 전부인 영혼이 잊혀져 가는 세상입니다. 육신이 아니라 영혼이 우선입니다. 영혼이 건강해야 육신도 건강합니다. 나이들어 노쇠해 갈수록 영혼의 힘은 위력을 발휘합니다. 영혼이 건강해야, 튼튼해야 함을 절감하는 시대입니다. 어제의 깨달음을 잊지 못합니다. 새벽성무일도후 아침미사전 잠시 수도원 정문까지 걸었습니다.


'영혼이 걸어오시네.‘

초라하고 보잘 것 없어 보이는 80세 넘으신 할머니 신자분이 불편한 몸을 이끌고 민첩하게 미사시간을 대어 걸어오는 모습이 흡사 영혼이, 믿음이, 의미가 걸어오는 듯 했습니다. 육신의 음식인 밥을 먹기위해 몸뚱이 육신이 오는 것이 아니라 그리스도의 말씀과 성체를 모시시 위해 영혼이, 믿음이 걸어 오는 것이었습니다. 


할머니의 건강 비결이 어디에 있는지 그 비밀을 알았습니다. 미사의 기쁨으로 살아가는 할머니 신자입니다. 할머니에게서 영혼을, 의미인 그리스도를, 믿음을, 기도를 빼버린다면 무엇이 남을까요. 허무와 무의미의 그 자리엔 육신의 욕망만 남을 것입니다. 우울증 및 치매가 뒤따르고 육신도 서서히 무너져 내릴 것입니다.


"항상 그리스도를 호흡하라.“

사막의 수도승, 안토니오 아빠스의 충고입니다. 항상 그리스도를 호흡하고 그리스도의 말씀과 성체를 먹어야 튼튼한 영혼입니다. 오늘 1독서 사도행전의 아폴로의 역동적 영혼 건강의 삶의 비결이 어디 있는지 잘 들어납니다. 


'그가 성경을 바탕으로 예수님께서 메시아이심을 논증하면서, 공공연히 그리고 확고히 유다인들을 논박하였기 때문이다.‘


그리스도를 모르면 성경을 모르는 것입니다. 성경으로, 그리스도로 무장한 건강한 영혼의 소유자 아폴로입니다. 오늘 복음 역시 다음 세 구절을 통해 영혼 건강의 비밀을 보여줍니다. 


1.'아버지께서 너희를 사랑하신다. 너희가 나를 사랑하고 또 내가 하느님에게서 나왔다는 것을 믿었기 때문이다.'(요한16,27).

그대로 우리의 정체성을, 영혼 건강의 비밀을 보여줍니다. 진정 예수님을 사랑하고 그분이 하느님에게서 나왔음을 믿을 때 아버지께서는 우리를 사랑하신다는 것입니다. 이런 사랑과 믿음이, 깨달음이 우리 영혼을 튼튼하게 합니다.


2.'청하여라. 받을 것이다. 그리하여 너희 기쁨이 충만해질 것이다.'(요한16,24ㄴ).

예수님을 사랑하여 예수님의 이름으로 아버지께 청할 때 받을 것이요 기쁨 충만한 영혼입니다. 이런 충만한 기쁨의 선물이 우리 영혼을 튼튼히 합니다. 이런 기쁨으로 영혼의 눈이 활짝 열릴 때 이미 받은 선물로 가득한 우리 인생임을 깨달을 것입니다.

 

3.'나는 아버지에게서 나와 세상에 왔다가, 다시 세상을 떠나 아버지께로 간다.'(요한16,28).

예수님의 출발지점과 목적지점은 바로 우리의 것입니다. 우리 역시 아버지에게서 나와 세상에 살다가 아버지의 집에로 가는 '귀가의 여정'이라는 것입니다. 무(無)의 죽음에로의 여정이 아니라 본향(本鄕)인 아버지의 집으로의 귀가 여정이라는 사실이 큰 위로와 평화가 됩니다.


육신의 건강 훈련뿐 아니라 영혼의 건강 훈련이 전인 건강에 필수입니다. 아니 영혼 훈련이 우선입니다. 우리 믿는 이들은 영원한 하느님의 훈련병입니다. 매일, 평생, 규칙적으로, 끊임없이 바치는 성무일도와 미사가 가장 기본적인 영혼 훈련입니다. 영적음식으로 하면 주식입니다. 이런 영혼의 훈련에, 수행에 항구하고 충실할 때 위의 세 복음 구절에 따른 이해도 깊어질 것이며 영혼 역시 튼튼해질 것입니다. 


영혼을 방치하여 영혼이 허약한 사람들 참 많습니다. 영혼 건강은 방치한 채 육신 건강만 챙기는 것은 사상누각(沙上樓閣) 모래위의 집짓기입니다. 영혼 건강에서 샘솟는 믿음, 희망, 사랑의 힘입니다. 주님은 매일의 이 거룩한 미사은총으로 우리 영혼과 육신을 튼튼하고 아름답게 해주십니다. 아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8 정주(定住)의 축복-2015.12.30. 수요일 성탄 팔일 축제 내 제6일 프란치스코 2015.12.30 227
357 경천애인敬天愛人 -인간의 길-2015.12.29. 화요일 성탄 팔일 축제 내 제5일 프란치스코 2015.12.29 310
356 빛속에서 살아가십시오-2015.12.28. 월요일 죄없는 아기 순교자들 축일 프란치스코 2015.12.28 257
355 성가정 교회 공동체- 2015.12.27. 주일 예수, 마리아, 요셉의 성가정 축일(가정 성화 주간) 프란치스코 2015.12.27 392
354 성령의 사람-2015.12.26. 토요일 성 스테파노 첫 순교자 축일 프란치스코 2015.12.26 412
353 예수 성탄의 의미 -말씀이 사람이 되시다-2015.12.25. 금요일 예수 성탄 대축일 낮미사 프란치스코 2015.12.25 314
352 영원한 청춘 -“하느님께 영광, 사람들에게 평화!”-2015.12.25. 금요일 예수 성탄 대축일 밤 미사 프란치스코 2015.12.24 356
351 그리스도교 종교가宗敎歌-성모 노래, 즈카르야 노래-2015.12.24. 대림 제4주간 목요일 프란치스코 2015.12.24 311
350 터무니 있는 삶-제자리에서 제몫을 다하는 삶-2015.12.23. 대림 제4주간 수요일 프란치스코 2015.12.23 263
349 참 아름다운 사람-2015.12.22. 대림 제4주간 화요일 프란치스코 2015.12.22 230
348 주님은 우리의 영원한 도반道伴이시다-2015.12.21. 대림 제4주간 월요일 프란치스코 2015.12.21 308
347 어떻게 주님을 맞이할 것인가? -누가 아름다운 사람인가?-2015.12.20. 대림 제4주일 프란치스코 2015.12.20 332
346 거룩한 조연助演들 -그리스도 중심의 삶-2015.12.19. 대림 제3주간 토요일 프란치스코 2015.12.19 208
345 너는 나다-2015.12.18. 대림 제3주간 금요일 프란치스코 2015.12.18 292
344 모두가 섭리攝理다-2015.12.17. 대림 제3주간 목요일 프란치스코 2015.12.17 230
343 하느님 체험 -그리스도를 통해서, 그리스도와 함께, 그리스도 안에서-2015.12.16. 대림 제3주간 수요일 프란치스코 2015.12.16 267
342 아나빔(anawim)의 영성-성서의 가난한 사람들-2015.12.15. 대림 제3주간 화요일 프란치스코 2015.12.15 537
341 “눈 먼 이들에게 빛을 -그리스도의 빛으로 살 수 있는 길-Lumen Caecis)!”-2015.12.14. 월요일 성녀 오딜리아(662-720) 대축일 프란치스코 2015.12.14 238
340 저희는 어떻게 해야 합니까? -회개, 기쁨, 겸손, 감사-2015.12.13. 대림 제3주일 프란치스코 2015.12.13 282
339 인식認識은 비교다-2015.12.12. 대림 제2주간 토요일 프란치스코 2015.12.12 117
Board Pagination Prev 1 ... 77 78 79 80 81 82 83 84 85 86 ... 99 Next
/ 99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