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5.5.16. 부활 제6주간 토요일                                                                                                   사도18,23-28 요한16,23ㄴ-28


                                                                                             영혼의 힘

                                                                                          -영혼의 훈련-


오늘은 '영혼의 힘'에 대해 묵상했습니다. 육신이, 육신의 건강이 전부인 영혼이 잊혀져 가는 세상입니다. 육신이 아니라 영혼이 우선입니다. 영혼이 건강해야 육신도 건강합니다. 나이들어 노쇠해 갈수록 영혼의 힘은 위력을 발휘합니다. 영혼이 건강해야, 튼튼해야 함을 절감하는 시대입니다. 어제의 깨달음을 잊지 못합니다. 새벽성무일도후 아침미사전 잠시 수도원 정문까지 걸었습니다.


'영혼이 걸어오시네.‘

초라하고 보잘 것 없어 보이는 80세 넘으신 할머니 신자분이 불편한 몸을 이끌고 민첩하게 미사시간을 대어 걸어오는 모습이 흡사 영혼이, 믿음이, 의미가 걸어오는 듯 했습니다. 육신의 음식인 밥을 먹기위해 몸뚱이 육신이 오는 것이 아니라 그리스도의 말씀과 성체를 모시시 위해 영혼이, 믿음이 걸어 오는 것이었습니다. 


할머니의 건강 비결이 어디에 있는지 그 비밀을 알았습니다. 미사의 기쁨으로 살아가는 할머니 신자입니다. 할머니에게서 영혼을, 의미인 그리스도를, 믿음을, 기도를 빼버린다면 무엇이 남을까요. 허무와 무의미의 그 자리엔 육신의 욕망만 남을 것입니다. 우울증 및 치매가 뒤따르고 육신도 서서히 무너져 내릴 것입니다.


"항상 그리스도를 호흡하라.“

사막의 수도승, 안토니오 아빠스의 충고입니다. 항상 그리스도를 호흡하고 그리스도의 말씀과 성체를 먹어야 튼튼한 영혼입니다. 오늘 1독서 사도행전의 아폴로의 역동적 영혼 건강의 삶의 비결이 어디 있는지 잘 들어납니다. 


'그가 성경을 바탕으로 예수님께서 메시아이심을 논증하면서, 공공연히 그리고 확고히 유다인들을 논박하였기 때문이다.‘


그리스도를 모르면 성경을 모르는 것입니다. 성경으로, 그리스도로 무장한 건강한 영혼의 소유자 아폴로입니다. 오늘 복음 역시 다음 세 구절을 통해 영혼 건강의 비밀을 보여줍니다. 


1.'아버지께서 너희를 사랑하신다. 너희가 나를 사랑하고 또 내가 하느님에게서 나왔다는 것을 믿었기 때문이다.'(요한16,27).

그대로 우리의 정체성을, 영혼 건강의 비밀을 보여줍니다. 진정 예수님을 사랑하고 그분이 하느님에게서 나왔음을 믿을 때 아버지께서는 우리를 사랑하신다는 것입니다. 이런 사랑과 믿음이, 깨달음이 우리 영혼을 튼튼하게 합니다.


2.'청하여라. 받을 것이다. 그리하여 너희 기쁨이 충만해질 것이다.'(요한16,24ㄴ).

예수님을 사랑하여 예수님의 이름으로 아버지께 청할 때 받을 것이요 기쁨 충만한 영혼입니다. 이런 충만한 기쁨의 선물이 우리 영혼을 튼튼히 합니다. 이런 기쁨으로 영혼의 눈이 활짝 열릴 때 이미 받은 선물로 가득한 우리 인생임을 깨달을 것입니다.

 

3.'나는 아버지에게서 나와 세상에 왔다가, 다시 세상을 떠나 아버지께로 간다.'(요한16,28).

예수님의 출발지점과 목적지점은 바로 우리의 것입니다. 우리 역시 아버지에게서 나와 세상에 살다가 아버지의 집에로 가는 '귀가의 여정'이라는 것입니다. 무(無)의 죽음에로의 여정이 아니라 본향(本鄕)인 아버지의 집으로의 귀가 여정이라는 사실이 큰 위로와 평화가 됩니다.


육신의 건강 훈련뿐 아니라 영혼의 건강 훈련이 전인 건강에 필수입니다. 아니 영혼 훈련이 우선입니다. 우리 믿는 이들은 영원한 하느님의 훈련병입니다. 매일, 평생, 규칙적으로, 끊임없이 바치는 성무일도와 미사가 가장 기본적인 영혼 훈련입니다. 영적음식으로 하면 주식입니다. 이런 영혼의 훈련에, 수행에 항구하고 충실할 때 위의 세 복음 구절에 따른 이해도 깊어질 것이며 영혼 역시 튼튼해질 것입니다. 


영혼을 방치하여 영혼이 허약한 사람들 참 많습니다. 영혼 건강은 방치한 채 육신 건강만 챙기는 것은 사상누각(沙上樓閣) 모래위의 집짓기입니다. 영혼 건강에서 샘솟는 믿음, 희망, 사랑의 힘입니다. 주님은 매일의 이 거룩한 미사은총으로 우리 영혼과 육신을 튼튼하고 아름답게 해주십니다. 아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1 하늘 나라의 표징들-2015.7.27. 연중 제17주간 월요일 프란치스코 2015.07.27 248
200 주님의 부르심에 합당한 삶-2015.7.26. 연중 제17주일 프란치스코 2015.07.26 184
199 섬김의 사랑, 구원의 사랑-2015.7.25. 토요일 성 야고보 사도 축일 프란치스코 2015.07.25 207
198 말씀의 깨달음-깨달음 예찬-2015.7.24. 연중 제16주간 금요일 프란치스코 2015.07.24 147
197 속도速度보다는 하느님 방향方向이다 -아름다운 삶-2015.7.23. 연중 제16주간 목요일 프란치스코 2015.07.23 174
196 사랑의 중심 -파스카의 주님-2015.7.22. 성녀 마리아 막달레나 기념일 프란치스코 2015.07.22 377
195 삶은 축제다 -파스카 축제 공동체-2015.7.21. 연중 제16주간 화요일 프란치스코 2015.07.21 305
194 신비감각의 회복-2015.7.20. 연중 제16주간 월요일 프란치스코 2015.07.20 161
193 자유인-2015.7.19. 연중 제16주일(농민주일) 프란치스코 2015.07.19 332
192 탈출(脫出;Exodus)의 여정 -파스카의 삶-2015.7.18. 연중 제15주간 토요일 프란치스코 2015.07.18 226
191 사랑의 기적 -파스카 축제-2015.7.17. 연중 제15주간 금요일 프란치스코 2015.07.17 322
190 환대의 품-2015.7.16. 연중 제15주간 목요일 프란치스코 2015.07.16 179
189 주님과의 끊임없는 만남-2015.7.15. 수요일 성 보나벤투라 주교 학자(1217-1274) 기념일 프란치스코 2015.07.15 250
188 회개의 일상화-2015.7.14. 연중 제15주간 화요일 프란치스코 2015.07.14 209
187 주님께 합당한 사람-2015.7.13. 연중 제15주간 월요일 프란치스코 2015.07.13 177
186 회개의 삶 -자유의 길-2015.7.12. 연중 제15주일 프란치스코 2015.07.12 212
185 성 베네딕도는 누구인가?-2015.7.11. 토요일 유럽의 수호자 사부 성 베네딕도 아빠스(480-547) 기념일 프란치스코 2015.07.11 289
184 하느님 중심中心의 삶 -하루하루 살았습니다-2015.7.10. 연중 제14주간 금요일 프란치스코 2015.07.10 489
183 누가 '하느님의 사람'인가?-2015.7.9. 연중 제14주간 목요일 프란치스코 2015.07.09 211
182 영적(내적)성장의 삶-2015.7.8. 연중 제14주간 수요일 프란치스코 2015.07.08 191
Board Pagination Prev 1 ... 85 86 87 88 89 90 91 92 93 94 ... 100 Next
/ 100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