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5.2.27. 사순 제1주간 금요일                                                                          에제18,21-28 마태5,20ㄴ-26


                                                                           마음의 순결


오늘은 마음의 순결에 대한 묵상을 나눕니다.

"행복하여라, 마음이 깨끗한 사람들! 그들은 하느님을 볼 것이다.“

모든 수행의 궁극목표도 마음의 순결입니다. 순결한 마음은 자비이자 지혜입니다. 마음이 깨끗할 때 하느님을 봅니다. 마음이 깨끗해야 생각도 말도 행위도 깨끗합니다. 마음이 깨끗한 사람들은 과거나 미래에 살지 않고 '지금 여기에' 삽니다. 하느님 역시 과거를 보시는 게 아니라 지금 여기를 보십니다. 판단 기준도 과거의 삶이 아니라 지금 여기의 삶입니다.


끊임없는 회개의 삶이 깨끗한 마음으로 만듭니다. 지금 여기를 살게 합니다. 새삼 깨끗한 마음은 고정적 실재가 아닌 유동적 실재임을 깨닫게 됩니다. 


"의인이 자기 정의를 버리고 돌아서서 불의를 저지르면, 그것 때문에 죽을 것이다. 자기가 저자른 불의 때문에 죽는 것이다. 그러나 악인이라도 자기가 저지른 죄악을 버리고 돌아서서 공정과 정의를 실천하면, 그는 자기 목숨을 살릴 것이다. 자기가 저지른 모든 죄악을 생각하고 그 죄악에서 돌아서면, 그는 죽지 않고 살 것이다."(에제18,26-28).


의인과 악인은 고정적이 아님을 봅니다. 회개할 때 의인이요 의인으로 살았어도 악을 저지르면 악인입니다. 과거에 아무리 의인으로 잘 살았어도 정의를 버리고 돌아서서 불의를 저지르고 살면 다 소용없습니다. 오늘 지금 여기서 정의를 실천하는 삶이 중요합니다. 역시 초점은 회개입니다. 회개를 통해 지금 여기서 공정과 실천을 살 때 깨끗한 마음의 의인이요 그는 죽지 않고 삽니다. 


오늘 복음의 말씀도 근본적인 회개를, 마음의 순결을 요구합니다.


"너희의 의로움이 율법학자들과 바리사이들의 의로움을 능가하지 않으면, 결코 하늘 나라에 들어가지 못할 것이다.“


율법학자들과 바리사이들의 의로움을 능가하는 일은 끊임없는 회개를 통한 마음의 순결뿐입니다. 모든 생각과 말과 행위는 마음의 뿌리에서 나옵니다. 살인 이전에 마음의 살인부터 뿌리 뽑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형제에게 성을 내는 것, 형제를 '바보!'라고, 또 '멍청이!'라고 하는 자체가 이미 마음으로, 말로의 살인입니다. 


마음의 순수는 사랑입니다. 겸손이자 지혜입니다. 결코 이런 순수한 사랑의 마음에서는 이런 살인과 같은 언행은 나올 수 없습니다. 주님은 매일의 이 거룩한 미사은총으로 우리의 마음을 정화하여 깨끗하게 하십니다. 아멘.

  • ?
    부자아빠 2015.02.27 05:41
    아멘! 신부님 말씀 감사합니다.
    오늘도 건강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5 구원의 전문가 -주 예수 그리스도-2015.4.22. 부활 제3주간 수요일 프란치스코 2015.04.22 367
104 사랑하면 닮는다-2015.4.21.화요일 성 안셀모 주교 학자(1033-1109) 기념일 프란치스코 2015.04.21 320
103 영원한 생명 체험-2015.4.20. 부활 제3주간 월요일(장애인의 날) 프란치스코 2015.04.20 249
102 "평화가 너희와 함께!“-손을 잡아 주십시오-2015.4.19. 부활 제3주일 프란치스코 2015.04.19 324
101 "나다. 두려워하지 마라.“ -인생 항해(航海)-2015.4.18. 부활 제2주간 토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8 359
100 분별의 지혜(2015.4.17. 부활 제2주간 금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7 209
99 영원한 생명(2015.4.16. 부활 제2주간 목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6 201
98 빛과 어둠의 싸움 -주님의 전사(戰士)-2015.4.15. 부활 제2주간 수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5 406
97 경계(境界)가 없으신 분-성령의 힘-2015.4.14. 부활 제2주간 화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4 342
96 부활하신 주님의 선물 -평화, 일치, 승리-2015.4.12. 부활 제2주일, 하느님의 자비 주일 프란치스코 2015.04.13 323
95 영적인 삶-2015.4.13. 부활 제2주간 월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3 199
94 파스카 신비-2015.4.11. 부활 팔일 축제 내 토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1 260
93 영원한 꿈의 실현 -부활하신 그리스도-2015.4.10. 부활 팔일 축제 내 금요일 프란치스코 2015.04.10 595
92 은총의 선물 -찬미와 감사-2015.4.9. 부활 팔일 축제 내 목요일 프란치스코 2015.04.09 227
91 부활하신 주님을 만난 사람들-2015.4.8. 부활 팔일 축제 내 수요일 프란치스코 2015.04.08 394
90 부활하신 주님과의 만남-2015.4.7. 부활 팔일 축제 내 화요일- 프란치스코 2015.04.07 290
89 주님 부활 체험 -기쁨과 평화-2015.4.6. 부활 팔일 축제 내 월요일 프란치스코 2015.04.06 325
88 부활의 삶-2015.4.5. 주일 예수 부활 대축일- 프란치스코 2015.04.05 291
87 알렐루야 알렐루야 알렐루야 -예수는 봄이다-2015.4.4 토요일 부활 성야 1 프란치스코 2015.04.04 308
86 살아있는 이콘(living icon) -신원확립을 위한 세 질문-2015.4.3. 주님 수난 성금요일 1 프란치스코 2015.04.03 307
Board Pagination Prev 1 ... 85 86 87 88 89 90 91 92 93 94 95 Next
/ 95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