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9.13 23:01

눈물의 바다를ᆢ

조회 수 686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찬미 예수님, 새벽 미사에 반갑게 맞이해주시는 글을 보고ᆢ 설레이는 마음으로 이른 시간에 일어나서, 펑소에 즐겨 듣는 성가를 들으면서 수도원의 입구를 들어서는데 너무나 긴장되고 들뜬 기분은 뭐라고 표현을 해야할지? 제가, 이런 공간에 함께 할 수 있슴에 감사하고ᆢ 주님의 품에 안긴듯 편안하고ᆢ 한편으로는 마음 한구석에는 맺힌 매듭이 풀리는듯한 느낌ᆞ 미사를 마치고 묵주기도를 올리고 차에 와서 얼마나 소리내어 울었는지~ 몇 년 동안 담아 놓은 눈물을 모두 쏟아낸것 같습니다. 제가 그동안 지은 죄가 많은 사람인가 봅니다. 이젠, 수도원이ᆢ제 마음의 안식처이자,설레임의 공간이 될듯 합니다. 새내기 신자인 저에게 수도원은ᆢ주님의 은총과도 같은 곳입니다. 대입을 앞에 둔 아이의 엄마만이 느낄 수 있는 긴장감으로 잠에서 일찍 깨어나, 가끔씩 혼자 앉아서 불안한 마음으로 기도를 드리곤 했었는데 이렇게 맑은 정신으로 마음을 모아 집중해서 기도를 올릴 수 있어서 너무나 행복하고,너무나 감사합니다~~~

  1. 홈 페이지 개편 축하드립니다.

  2. No Image 17Jan
    by 아가티오
    2015/01/17 by 아가티오
    Views 1542 

    개인피정을 마치며...

  3. No Image 02Mar
    by 가브리엘라
    2015/03/02 by 가브리엘라
    Views 1147 

    참으로 좋았던 피정을 마치고

  4. No Image 05Aug
    by 축복해요
    2015/08/05 by 축복해요
    Views 756 

    너무 그리운 스테파노수사님 ,마르꼬수사님

  5. No Image 20Feb
    by 의정부
    2015/02/20 by 의정부
    Views 739 

    반가운 곳

  6. No Image 13Mar
    by 신디카
    2016/03/13 by 신디카
    Views 702 

    첫 개인 피정

  7. No Image 20Oct
    by 에스텔
    2015/10/20 by 에스텔
    Views 694 

    공지영 작가와 함께하는 성지순례에 참여하는 복을 받고^^

  8. No Image 13Sep
    by 헬레나
    2015/09/13 by 헬레나
    Views 686 

    눈물의 바다를ᆢ

  9. No Image 25Jan
    by 안아
    2016/01/25 by 안아
    Views 593 

    24시간 천국에 다녀왔습니다♥

  10. No Image 07Dec
    by FIDES
    2016/12/07 by FIDES
    Views 591 

    사랑하는 신부님께 드리는 고백

  11. No Image 11Apr
    by 영yy희
    2018/04/11 by 영yy희
    Views 563 

    옛날적 점프 생각하는 냥이~

  12. No Image 31Mar
    by 신디카
    2016/03/31 by 신디카
    Views 559 

    고백성사에서 생전 처음 칭찬받은 날 !

  13. 찬미 노랫소리 아름다운 천국같은 곳

  14. 오늘도 당하는 스파이더맨

  15. No Image 30Mar
    by 신디카
    2016/03/30 by 신디카
    Views 449 

    - 3월이 가기 전, 요셉 성인을 기리며 -

  16. No Image 28Jan
    by sunshine
    2017/01/28 by sunshine
    Views 366 

    간음한 여인과 예수님이 땅에 한 낙서2

  17. No Image 30Sep
    by 프란치스코
    2016/09/30 by 프란치스코
    Views 297 

    기쁜 소식을 알립니다.

  18. No Image 23Jan
    by sunshine
    2017/01/23 by sunshine
    Views 296 

    복된 수도생활

  19. No Image 28Jan
    by sunshine
    2017/01/28 by sunshine
    Views 268 

    간음한 여인과 예수님의 낙서 ( 요한8장)

  20. No Image 20Oct
    by sunshine
    2016/10/20 by sunshine
    Views 267 

    주교님 신부님 수녀님들께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