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15.08.15 05:42

감사 고백

조회 수 8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감사 고백



날마다 강론은 

내 생각에도 기적이다.


내 쓰고

내 놀란다


어둠에서 

빛으로 피어나는


절망에서 

희망으로 피어나는


죽음에서 

생명으로 피어나는 꽃과 같다


하느님 친히 피어내시는

꽃같은 강론이다


파스카의 신비로

시작하는 하루다



2015.8.15. 아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6 CCTV 프란치스코 2015.05.29 56
665 ‘고을드 보이Gold boy’, 노년의 향기 프란치스코 2018.09.04 117
664 ‘영혼의 꽃’으로 살라고 프란치스코 2015.07.30 71
663 “나도 여기 있어요!” 프란치스코 2015.08.16 174
662 “나를 닮아라!” 프란치스코 2015.09.24 127
661 “붕어빵 4개 천원!” 프란치스코 2019.10.08 75
660 “와서 보고 배우라!” 프란치스코 2015.09.19 124
659 山의 고백 프란치스코 2015.06.01 26
658 가가이 봐야 예쁘다 프란치스코 2018.09.05 121
657 가로등 프란치스코 2015.05.23 27
656 가만히 바라보며 기다려라 프란치스코 2017.06.14 97
655 가을 꿈 프란치스코 2015.10.13 164
654 가을인생 프란치스코 2016.09.19 120
653 가을인생 프란치스코 2021.08.19 14
652 간원懇願 프란치스코 2015.11.23 180
651 간원懇願 프란치스코 2020.07.09 58
650 간원懇願 프란치스코 2021.08.17 12
» 감사 고백 프란치스코 2015.08.15 81
648 감상感想과 관상觀想 프란치스코 2018.01.30 78
647 강같은 마음, 바위같은 마음 프란치스코 2021.06.12 3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 Next
/ 34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