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19.10.24 08:32

개탄慨嘆하다

조회 수 63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개탄慨嘆하다

 

 

 

사람 사냥하고

희희낙락하는 미친 이들 같다

 

 

사악하고

잔인하고

살벌한 모습들이

 

 

싸우는 맛에

죽이는 맛에

사는 것 같다

 

 

어찌

이게 사람이라 할 수 있나

괴물이요 악마지

 

 

정치 현실이 이렇다

물로 하면

몇 급수 물에 사는 사람들일까

 

 

2019.10.24


  1. 당신은

    Date2020.05.31 By프란치스코 Views9
    Read More
  2. Date2020.05.29 By프란치스코 Views7
    Read More
  3. Date2020.05.29 By프란치스코 Views5
    Read More
  4. 나무

    Date2020.05.29 By프란치스코 Views5
    Read More
  5. 늘 푸른 나무

    Date2020.05.27 By프란치스코 Views13
    Read More
  6. 나도 그렇다

    Date2020.05.27 By프란치스코 Views13
    Read More
  7. 거대한 산山도

    Date2020.05.26 By프란치스코 Views11
    Read More
  8. 긴 기다림의 인내없이

    Date2020.05.26 By프란치스코 Views9
    Read More
  9. 사랑은 저렇게 하는 거다

    Date2020.05.24 By프란치스코 Views14
    Read More
  10. 파스카의 기쁨

    Date2020.05.21 By프란치스코 Views11
    Read More
  11. 아름다움

    Date2020.05.21 By프란치스코 Views8
    Read More
  12. 파스카의 사랑

    Date2020.05.21 By프란치스코 Views10
    Read More
  13. 고백

    Date2020.05.20 By프란치스코 Views8
    Read More
  14. 자아초월의 여정

    Date2020.05.19 By프란치스코 Views10
    Read More
  15. 신록의 하느님

    Date2020.05.19 By프란치스코 Views6
    Read More
  16. 행복

    Date2020.05.18 By프란치스코 Views7
    Read More
  17. 얼굴

    Date2020.05.18 By프란치스코 Views8
    Read More
  18. 아침

    Date2020.05.15 By프란치스코 Views14
    Read More
  19. 주님과 함께

    Date2020.05.14 By프란치스코 Views12
    Read More
  20. 반가운 당신

    Date2020.05.13 By프란치스코 Views1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 Next
/ 29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