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19.04.24 07:53

어머니의 품

조회 수 69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머니의 품

 

 

늦 봄비

에 촉촉이 젖은 대지

어머니의 품

 

흙내음

풀내음

꽃내음이 참 향기롭다

 

 

2019.4.24 아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4 향기로운 당신 프란치스코 2015.06.24 80
83 자유인 프란치스코 2015.06.23 41
82 삼중문三重門 프란치스코 2015.06.21 159
81 단 하나의 청욕淸慾 프란치스코 2015.06.21 71
80 영혼의 향기 프란치스코 2015.06.17 157
79 프란치스코 2015.06.17 26
78 꽃과 영혼 프란치스코 2015.06.16 35
77 천산(天山) 프란치스코 2015.06.16 33
76 모든 날이 다 좋다 프란치스코 2015.06.14 121
75 목마름과 아픔 프란치스코 2015.06.11 198
74 하늘을 바라볼 때 마다 프란치스코 2015.06.10 80
73 행복 프란치스코 2015.06.09 79
72 마음빛 프란치스코 2015.06.09 37
71 미사典禮의 아름다움 프란치스코 2015.06.08 89
70 내 운명을 사랑하라 프란치스코 2015.06.08 403
69 모두가 좋다 프란치스코 2015.06.08 35
68 자연주의자 프란치스코 2015.06.06 58
67 우리는 山 프란치스코 2015.06.05 28
66 참 좋은 健康비결 프란치스코 2015.06.05 29
65 영원한 삶 프란치스코 2015.06.03 236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Next
/ 26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