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18.03.31 10:48

꽃자리

조회 수 88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꽃자리



자리도

시간도

문제가 아니다


그 어디든

하늘만

볼 수 있으면 된다


하늘만

봐주면 된다

알아주면 된다


아무리

작고 낮은 자리

한나절 폈다 져도


민들레꽃

샛노란 마음

활짝 열어 하늘을 담는다


오늘

지금 여기가

영원한 꽃자리다



2018.3.31 오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6 해바라기 가족 프란치스코 2015.08.03 110
525 답은 주님 안에 프란치스코 2015.05.18 110
524 푸르름으로 빛나는 프란치스코 2016.05.04 109
523 찬미가 프란치스코 2020.08.04 108
522 노란 수선화 프란치스코 2017.03.20 108
521 모두가 이쁘다 프란치스코 2015.10.21 108
520 소망 프란치스코 2017.08.29 107
519 배경背景과 전망展望 프란치스코 2016.04.30 107
518 하늘 사랑만으로 행복해 프란치스코 2015.09.02 107
517 봄 산 프란치스코 2015.04.14 107
516 평생휴가 프란치스코 2015.08.26 106
515 늘 거기 그 자리 프란치스코 2015.10.20 105
514 사라짐과 드러남 -이승과 저승- 프란치스코 2018.11.29 104
513 사랑 프란치스코 2015.04.19 104
512 사랑은 저렇게 하는 것이다 프란치스코 2015.07.28 103
511 하늘이 되었다-지평선- 프란치스코 2016.04.20 102
510 여한餘恨이 없다 프란치스코 2016.03.24 102
509 향기香氣로운 삶 프란치스코 2015.06.29 102
508 육고기를 멀리하라 프란치스코 2021.01.28 101
507 공동체의 신비神祕 프란치스코 2016.09.15 101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4 Next
/ 34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