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15.03.19 07:34

오, 하느님

조회 수 13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 하느님



내 하느님이 오신다

메마른

대지를, 마음을


촉촉이 

적시며 봄비로 오신다


봄비를 

맞으며


봄향기를 

맡으며


봄길을 

걷는다

나, 하느님과 함께



2015.3.19. 아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9 광야 프란치스코 2015.01.14 543
608 프란치스코 2015.02.17 142
607 꽃 그림을 다오 프란치스코 2015.02.17 222
606 하느님의 선물 프란치스코 2015.03.14 126
605 불암산 배경이 되어 프란치스코 2015.03.14 90
604 하느님처럼! 프란치스코 2015.03.15 201
603 노란 리본 프란치스코 2015.03.15 111
602 당신만 바라 봐도 프란치스코 2015.03.16 133
601 지금 여기 프란치스코 2015.03.16 98
600 어, 시든 꽃도 프란치스코 2015.03.18 251
599 꿈의 實現 프란치스코 2015.03.18 89
» 오, 하느님 프란치스코 2015.03.19 135
597 불암산(佛巖山) 배경이 되어 프란치스코 2015.03.22 128
596 산수유꽃 프란치스코 2015.03.28 82
595 무아(無私)의 아름다움 프란치스코 2015.03.28 136
594 노란 꿈, 노란 불 프란치스코 2015.03.31 154
593 은총에 촉촉이 젖어 프란치스코 2015.03.31 113
592 슬픔의 그 자리에 프란치스코 2015.04.02 143
591 늘 좋고 새로운 프란치스코 2015.04.02 91
590 개안開眼 프란치스코 2015.04.03 14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