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19.10.02 07:11

하늘나라와 사막

조회 수 49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하늘나라와 사막

 

 

하느님을 

열렬히 

항구히

사랑할 때

 

오늘 

지금 여기가

하늘나라이자 동시에 

사막이다

 

하느님과 일치의 친교이니

하늘나라이고

세상으로부터의 이탈이니

저절로 사막이 된다

 

그러니

밖으로 밖으로 

성지를 사막을 하느님 나라를

찾아 나서지 마라

오늘 지금 여기가 성지요 사막이요 하느님 나라이다

 

 

2019.10.2 아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8 소원의 실현 프란치스코 2019.10.24 32
497 행복 프란치스코 2019.10.20 36
496 복음 프란치스코 2019.10.16 30
495 관상가의 행복 프란치스코 2019.10.12 55
494 “붕어빵 4개 천원!” 프란치스코 2019.10.08 63
493 맑은 기쁨 샘솟는 프란치스코 2019.10.03 30
» 하늘나라와 사막 프란치스코 2019.10.02 49
491 성인聖人의 삶 프란치스코 2019.10.01 28
490 들꽃의 영성 프란치스코 2019.09.28 52
489 치열한 삶 프란치스코 2019.09.14 51
488 첩첩산중의 삶 프란치스코 2019.09.14 38
487 무공해의 삶 프란치스코 2019.09.14 36
486 환희와 행복 충만한 삶 프란치스코 2019.09.05 60
485 오늘 지금 여기만 프란치스코 2019.09.04 58
484 휴가 프란치스코 2019.09.04 42
483 눈만 열리면 프란치스코 2019.09.04 27
482 사랑은 저렇게 하는 가다 프란치스코 2019.09.04 41
481 죽음을 두러워하지 마라 프란치스코 2019.09.04 38
480 보석 줍기 프란치스코 2019.08.22 52
479 야생화 달맞이꽃 영성-구도자의 모범 - 프란치스코 2019.08.20 5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