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21.12.13 07:54

동안거

조회 수 187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동안거

 

 

일체의

부수적인

것들은

 

다 떠나 보내고

본질로

남아

 

동안거冬安居

깊은

고요중에

 

봄꿈을

꾸는

겨울나무들

 

겨울은

이렇게

지내는 거다

 

 

2021.12.13. 아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98 참된 삶 프란치스코 2022.04.30 55
697 나 다시 태어난다면 프란치스코 2022.04.30 48
696 하느님의 시야로 바라보자 프란치스코 2022.04.29 48
695 전지剪枝의 예술 프란치스코 2022.04.29 40
694 반갑고 고맙다 프란치스코 2022.04.26 47
693 꽃자리 프란치스코 2022.04.21 66
692 지혜의 눈 프란치스코 2022.04.20 56
691 참으로 난 알 수가 없네 프란치스코 2022.04.20 48
690 약을 지어올 때마다 프란치스코 2022.04.20 43
689 짧은 인생 프란치스코 2022.04.19 43
688 해마다 폈다지는 봄꽃들처럼 프란치스코 2022.04.18 59
687 환대는 꽃처럼 프란치스코 2022.04.12 60
686 민들레꽃 프란치스코 2022.04.10 48
685 감사의 고백 프란치스코 2022.04.03 71
684 참 기쁨 프란치스코 2022.04.03 40
683 초록빛 생명의 옷 프란치스코 2022.03.27 58
682 하느님 프란치스코 2022.03.13 78
681 애기봉 프란치스코 2021.12.28 168
» 동안거 프란치스코 2021.12.13 187
679 2022년 새해 소원 프란치스코 2021.12.12 17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