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18.02.14 05:48

하루만 산다

조회 수 137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하루만 산다



처음이자 마지막처럼

미사를 봉헌한다


처음이자 마지막처럼

하루를 산다


“아, 감사하다.”

고백하며


하루 마친후

잠자리에 든다


하루하루가

인내와 겸손, 비움의 수련이다



2018.2.14. 재의 수요일 아침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