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23.11.25 13:23

詩가 찾아 왔다!

조회 수 4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詩가 찾아 왔다! 

 

 

詩가

찾아왔다!

은총처럼 

사랑하는 詩가

 

외로울 때

그리울 때

기다릴 때 마다 

찾아오는 詩

 

참 반가운 손님

참 기쁜 선물

참 좋은 연인

참 좋은 친구인 詩

 

 

詩를 생각하며

詩와 함께 살았고 살고 있고 

살 것이다

 

詩덕분에

평생 한결같이 살아왔다

詩없이 이 삭막한 세상 무슨 맛으로 살 것인가

눈이 열리니 온통  詩인 천국이라네

 

세상에

나보다

평화롭고 자유롭고

부요하고 행복한 이 없을 것이다

 

 

2023.11.2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02 봄꿈 프란치스코 2024.02.09 63
801 참된 겸손 프란치스코 2023.12.30 196
800 당신이 되고 싶다 프란치스코 2023.12.21 113
799 하늘향한 끝없는 사랑이 프란치스코 2023.12.15 100
798 나 겨울에는 프란치스코 2023.12.03 129
797 한 눈 가득 들어오는, 가슴 가득 안겨오는 프란치스코 2023.11.29 95
796 정주(定住)의 겨울 배나무들 프란치스코 2023.11.27 70
795 詩가 찾아 왔네! 프란치스코 2023.11.26 43
» 詩가 찾아 왔다! 프란치스코 2023.11.25 41
793 겨울 배나무 예찬 프란치스코 2023.11.22 55
792 노승과 노목 프란치스코 2023.10.28 88
791 모든 날이 좋다 프란치스코 2023.10.21 84
790 하늘 프란치스코 2023.10.21 47
789 하늘과 산 프란치스코 2023.10.12 79
788 해맞이꽃 프란치스코 2023.08.10 192
787 새삼 무슨 휴가? 프란치스코 2023.08.09 155
786 날마다 휴가 프란치스코 2023.08.05 126
785 열정과 순수 프란치스코 2023.08.05 106
784 누가 알리? 이 행복 프란치스코 2023.08.03 129
783 천복天福 프란치스코 2023.07.26 7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 Next
/ 41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