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생활

2020.07.06 05:44

참 사람

조회 수 3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참 사람

 

나르듯 걸을 때는

새가, 강물이 된다

 

앉아있을 때는 정주와 관상의 산이

서있을 때는 

싱그럽고 향그러운 아름드리 푸른 솔이 된다

 

너무 오래 누워있지 마라

벌레가 될까 두렵다

 

2020.7.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9 향기 프란치스코 2020.07.09 62
598 하늘길 프란치스코 2020.07.06 47
» 참 사람 프란치스코 2020.07.06 31
596 늘 새로운 삶 프란치스코 2020.07.06 41
595 정주의 행복 프란치스코 2020.07.04 32
594 사랑은 저렇게 하는 거다 프란치스코 2020.06.28 70
593 삶의 훈장 프란치스코 2020.06.26 37
592 참행복 프란치스코 2020.06.26 29
591 사과 프란치스코 2020.06.25 30
590 하안거夏安居 프란치스코 2020.06.25 23
589 주님의 여전사女戰士 어머니들 프란치스코 2020.06.24 25
588 무아無我의 사랑으로 피어난 진아眞我의 꽃들 프란치스코 2020.06.22 23
587 향기로운 당신 프란치스코 2020.06.21 24
586 하루하루의 삶 프란치스코 2020.06.21 28
585 땅세서도 하늘의 별처럼 프란치스코 2020.06.11 38
584 하늘길 프란치스코 2020.06.10 27
583 불암산 프란치스코 2020.06.10 18
582 당신 곁에 서면 프란치스코 2020.06.10 18
581 꽃들의 환대 프란치스코 2020.06.10 20
580 성찰省察 프란치스코 2020.06.03 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 Next
/ 34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